• 즐겨찾기 추가
  • 2022.10.03
강진군, 특별사료구매자금 40억 원 확보로 축산 농가 부담 완화

10월 31일까지 총 52억 원 대출 실행 추진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2022년 08월 18일(목) 16:25
[강진/사회]정순이 기자 = 강진군은 사료가격 폭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축산농가의 부담을 덜기 위해 하반기 특별사료구매자금 40억 원을 전남도로부터 추가 배정받아 희망 대상자 49농가를 선정했다.

이번에 확보한 자금은 올해 상반기 일반사료자금을 통해 36농가에 12억 원을 지원한 이후 추가로 지원하는 금액이다. 선정 농가는 올해 8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해당 농·축협 등 금융기관을 통해 농가가 직접 대출을 실행한다.

축산농가 사료구매자금은 신규 사료 구매비, 기존 외상 금액을 상환하기 위한 자금으로융자 지원하며, 지원 대상은 한우·돼지·닭·오리 등을 사육하는 농가이다.

농가가 부담하는 대출 금리가 기존 1.8%에서 1.0%로 인하되었고, 상환기간도 2년 거치 일시 상환에서 3년 거치 2년 분할 상환으로 연장됐다.

이러한 사료구매자금의 증가와 상환조건 완화는 봄 가뭄 등에 따른 조사료 생산량 감소와 국제 곡물 가격 상승으로 사료값이 상승하고, 유류값 인상 등에 따른 관리비 증가로 축산농가들의 경영 부담과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한다.

강진군의 경우 지난해 지원금액이 12억 원이었지만 올해에는 총 52억 원으로 작년 대비 4배가 넘게 늘어나 축산업 경영 농가의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있다.

황인준 환경축산과장은 “ 매달 대출 실행 여부를 파악해 신용 문제 등으로 배정 금액이 실행되지 않을 경우 후순위 대상자들을 조기에 선정하고 안내하겠다”며, “최대한 많은 축산 농가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우리 군 불용액 최소화를 위해 힘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